로고

여수 달빛갤러리, 여수미술사랑협동조합《 오늘의 집 》전시

3월 31일까지…여수지역 화가 13인 작품 선보여

디엠타임즈 | 기사입력 2024/02/16 [19:13]

여수 달빛갤러리, 여수미술사랑협동조합《 오늘의 집 》전시

3월 31일까지…여수지역 화가 13인 작품 선보여

디엠타임즈 | 입력 : 2024/02/16 [19:13]

 

여수시 고소동 달빛갤러리에서 올해 첫 전시로 ‘여수미술사랑협동조합’(이하 여미사) 소속작가 13인의 단체전인《 오늘의 집 》을 오는 16일부터 내달 3월 31일까지 개최한다.

 

여미사는 여수지역에서 꾸준히 활동해 온 화가들로 조직된 단체로, 이미 수도권에서는 예술 시장의 새로운 분야로 활성화된 아트마켓과 아트렌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등장한 새로운 가치와 행동 양식을 받아들인 ‘뉴 노멀(New Normal)’ 개념이 일상의 생활공간에 가져온 변화를 직접적으로 보여준다.

 

단순한 거주 공간을 넘어 업무와 여가의 핵심 장소로 급부상한 ‘집’에 들어온 예술작품이 어떻게 활용되는지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해 볼 수 있으며 가구와 소품 등으로 거실, 아이 방, 정원 등으로 연출된 일상 공간 속에 전시된 예술작품이 다소 낯설지만 신선한 느낌을 선사할 예정이다.

 

미술관의 품격을 일상의 공간인 ‘오늘의 집’으로 이동시킨 전시로, 지역의 가구공방 ‘나무향기 곤이공방’과 사회적기업 ‘(재)아름다운가게 여수점’의 협업으로 마련됐다.

 

담당 학예연구사는 “달빛갤러리는 매년 공모를 통해 선발된 역량 있는 지역작가들에게 전시 기회를 제공하며 지역의 문화예술경제 활력에 기여하고 있다”며 “새로운 생산적 가치와 무수한 담론이 창조되는 다양한 시도들이 지역 자원 간의 협력으로 더욱 활성화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여수 달빛갤러리의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12시부터 13시까지는 점심시간 휴무,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전시는 무료입장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뉴스다큐
이동
메인사진
여수시 곳곳에 ‘르네상스 다함께 5대 실천 시민운동’ 활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본 기사